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안녕하세요. 오늘은 쉽게 '자칭' 번역가가 되는 방법을 소개해 드리려고 합니다.
글을 읽으시고 관심 있으신 분은, 글 후미에 소개해 드릴 TED 번역 프로젝트에 참여하시고, 마음에 드는 이성친구도 사귀세요!
(이성친구를 만나는 것은 전적으로 본인의 다른 능력에 달려있습니다....)
번역을 어떻게 진행할 수 있는지, 기본적인 .smi의 자막을 제작하는 방법과 TED 열린 번역 프로젝트에서의 자막 제작방법을 소개해 드리고자 합니다.

컴퓨터로 외국 영상을 보시는 분들은 누구나, .smi 라는 파일을 보셨을 겁니다.
이 파일은 간단한 태그로 구성되어 있고, HTML과 유사한 구조를 갖고 있습니다.
메모장으로 열어보면 다음과 같은 내용을 볼 수 있지요.

 

 


여기서 가장 까다로운 부분은 저 <SYNC Start=xxxx> 로 이루어진 싱크 부분입니다.
영상이 진행되면서 정확한 타이밍에 해당 글씨를 노출시켜 주어야 하기 때문에 아무런 정보가 없는 상태에선 한 문장 문장 숫자를 입력해 주어야 합니다.
그래서 어느 정도 편의를 제공해 주는 자막 제작 프로그램들이 등장했습니다.
대부분의 프로그램들이 대부분 아래 그림과 같은 구조를 갖고 있어요. 주요 기능으로
  1. 영상을 재생하고
  2. 글씨를 입력할 수 있는 필드가 있으며
  3. 숫자를 일괄적으로 늘릴 수 있다던가
하는 기능을 갖고 있습니다.

네이버 낙서장님의 블로그에서 발췌합니다. ^^;


이런 프로그램으로 자막을 짜면 훨씬 용이하게 자막을 만들 수 있지요.
그리고 .smi는 HTML과 유사하게, 어느 정도의 효과를 넣을 수 있어서 이를 하나의 유희로 승화시킨 분들도 계십니다.
(링크) 글씨가 늘었다 줄었다. 노래졌다 빨개졌다.. 등등의 효과를 시간차를 넣어 사용할 수 있죠.

외화(특히 미국 드라마)의 경우 영문 자막이 같이 나오는 경우가 많아서, 이럴 때는 문장단위의 번역만 진행하고 싱크 정보는 그대로 사용하는 경우가 대부분 입니다. 어찌 되었든 번역하는 사람은 좀 고역입니다. ^^; 하나하나 찾아서 수정하는 작업도 많이 번거롭구요.
그래도 이런 장난도 칠 수 있고, 직접 만들어 보시면 재미가 쏠쏠합니다.

,
TED는 유명해져서 이제 대부분 아실꺼라 생각합니다.
국내에서 TEDx 행사도 너무 많이 열리고 있는터라.. 그래도 혹시 모르시는 분들이 계시다면 이 링크를 참고해 주세요.

TED는 대부분 행사가 영어로 진행되는데, 행사 취지인 '퍼뜨리기'에도 부합하고자 열린 번역 프로젝트를 진행했습니다.
전부 자원봉사로 이루어진 이 프로젝트는 지금도 진행중이며 81개의 언어로 5163명의 번역가들이 16756개의 영상에 글을 입혔습니다.
한국언어로는 803개의 번역이 진행되어 언어들 중 꽤 높은 순위에 기록되어 있어요.

http://www.ted.com/OpenTranslationProject


TED 번역가로 신청하면, 소정의 선정 과정을 거쳐서 TED에 가입한 아이디에 translator 딱지를 받게 됩니다.
딱지를 받은 사람들은 번역이나 리뷰를 할 수 있는 자격이 생기게 됩니다.
아무것도 없는 영상에 첫 자막을 입히는 작업이 번역, 그리고 그것을 수정하고 확인하는 작업을 리뷰라고 합니다.
전혀 모르는 사람들끼리 서로 작업을 완성시켜 나가는 방법이 처음엔 많이 어색하고 어눌하다는 느낌마져 있는데, 그래도 지금까지 프로젝트는 원활하게 잘 돌아가고 있습니다. :-)

TED의 자막은 'Dotsub'웹사이트와 연동되어 제공됩니다. TED의 아이디와 dotsub의 아이디가 연계되어서 관리됩니다.
우선 번역이나 리뷰를 할 영상을 찾아서 신청을 하고..


해당 영상에 Request를 보내면, 등록된 Email로 다음과 같은 내용을 받게 됩니다.
한 번 신청한 내용은 14일내로 진행하지 않으면 기회가 박탈됩니다. 또, 중복으로 여러 번역이나 리뷰를 신청할 수는 없습니다.
일전에 리뷰를 하려고 신청해 둔 내용이 있어서, 이걸 보여드리면..

 


리뷰의 경우 리뷰를 할 수 있는 페이지로, 번역의 경우 번역이 가능한 페이지로 링크를 보내줍니다.
번역에 참가한 자원자들의 경험을 위해서인지, 굉장히 꼼꼼한 구조로 번역하기 좋게 구성이 되어 있습니다.


 이 글에 대한 TED 페이지 내 메타정보들에 대한 내용과 각 자막의 한 토막 토막이 들어갈 시간이 이미 정해져 있고, 번역가들은 토막글들을 번역하면서 독자의 흐름에 따라 문장 순서만 변경할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습니다. 컴퓨터에서 쭉 해 오던 번역에 비하면 굉장히 손쉬운 편이지요. 몇 가지 기호( ® © £ ¥ ¼ ½ )들도 사용할 수 있도록 구성해 두었습니다.

번역/검수를 완료하고 나면 자막이 등록되고, 이 자막은 dotsub와 TED 영상에서 사용자가 선택하여 볼 수 있습니다.

어때요, 참 쉽죠?
한 번 쯤, 시간내어 프로젝트에 참여해 보세요.

황사능 주의하시는, 건강한 봄 맞으시길 바랍니다.